사업제안

x

[참여인원] 999,999

[좋아요] 99,999명 [별로에요] 99,999명
x

의견 감사합니다.

정확한 통계를 위해 추가 정보를 입력해 주세요.
성별
  • 남자
  • 여자
나이
  • 10대
  • 20대
  • 30대
  • 40대
  • 50대
  • 60대이상
지역
  • 서울
  • 경기
  • 부산
  • 대구
  • 세종
  • 인천
  • 광주
  • 대전
  • 울산
  • 강원
  • 충북
  • 충남
  • 전북
  • 전남
  • 경북
  • 경남
  • 제주
  1. 01 사업제안
    및 관리
    (3~4월)
    국민 사업제안
    제안사업 적격성 점검
  2. 02 각 부처
    예산안 요구
    (4~5월)
    각 부처는 제안사업 숙성 후 후보사업을
    포함하여 기재부에 예산안 요구
  3. 03 제안사업 논의
    (6~7월)
    예산국민참여단 발족
    참여단,참여예산 후보사업 압축
  4. 04 사업
    선호도조사
    (7월)
    일반국민 설문조사
    예산국민참여단 투표
  5. 05 정부
    예산안 반영
    (8월)
    재정정책자문회의 논의
    국무회의 정부예산안 확정
  6. 06 국회예산안
    심의·확정
    (9~12월)
    국회에서 정부예산안 심의·확정

제안자 정보

  • 제안자명
    이*규
  • 성별
  • 등록일
    2021-02-18 15:51

제안상세내용

  • 회계년도
    2022년
  • 제안명
   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힐링 여행 사업
  • 제안 배경 및 내용
    □ 제안 배경
    ㅇ 사람과 동물이 공생하는 환경조성을 위한 정부 국정과제 이행
    * 국정과제 59 : 지속가능한 국토환경조성-동물복지
    ㅇ 반려동물 양육인구 1,500만명 시대에 발맞춰 반려동물 동반여행의 수요를 국내관광의 새로운 트렌드로 전환하고자 「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우선 안심 걷기길 조성 사업」 기획 및 제안
    * 반려동물 시장규모 3조 3753억원, 2027년 6조원 규모 전망

    □ 제안 내용
    ㅇ 광역지자체 권역별 관광자원(둘레길, 마실 길, 공원 등)을 활용 인근관광지 연계 반려견 우선 안심 걷기 길 선정 및 관광코스 개발을 통한 상품화 추진
    * 주차공간 여부, 주변 비대면 관광지 연계성 고려, 반려견 비 동반 관광객 불편 최소화를 위해 답방객이 적은 지역 위주로
    권역별 2-3개 지역 걷기길 선정 및 여행사 연계 관광상품화

    ㅇ 한국관광공사와 광역·기초지자체 간 협력을 통한 반려동물 동반여행 인프라 구축 및 수용태세 개선사업 공동 추진
    * 주차공간 확보, 반려견 놀이공간 조성, 안내표지판 및 배변
    봉투 등 반려견 편의시설 설치, 방문객 에티켓(펫티켓)안내 등


    □ 기대효과
    ㅇ (계량) 1개 걷기 길 연간 목표 이용객 3,000명 × 35개길 = 105,000명
    ㅇ (비계량) 반려동물 이동권 보호, 양육인이 동반여행 할 수 있는 여행편의 제공 및 반려동물 동반여행 문화예절(펫티켓) 정착 등
  • 추정 사업비
    15,000  (백만원) 
  • 산출근거
    □ 추정 사업비 : 150억
    ㅇ 1개 걷기 길 인프라(주차장, 놀이시설) 조성
    : 3억 × 35개 걷기길 = 105억
    ㅇ 1개 걷기 길 관광수용태세(안내판, 배변봉투 비치, 무인계측기
    설치 등) 개선 : 0.5억 × 35개 걷기길 = 17.5억
    ㅇ 반려견 우선 안심 걷기길 사업 통합 홍보마케팅 및 관광코스화
    ‧여행상품화 지원, 전국단위 펫티켓 캠페인 추진 : 27.5억
    ※ 17개 광역지자체당 2개 걷기길조성·홍보마케팅 추진 관련 소요예산  
  • 첨부파일
참여예산 로그인[참여예산] 26** 2021-04-19 16:27:41
반려동물인 만큼 주인이 배변봉투등 필요한 물품은 주인인 개인이 준비하는게 필수일듯 합니다
참여예산 로그인[참여예산] b3** 2021-04-16 11:49:22
가족같이 생각하는 반려견과 여행할수 있다면 얼마나 좋아할까요 늘 혼자두고 가는게 불쌍해서 못키우는 분도 계실텐데 이사업 추진대기를 기대합니다